삼척 출신 강동수 시인 세 번째 시집 `사라지는 것들에 대하여' > 언론보도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언론보도

언론보도

board



삼척 출신 강동수 시인 세 번째 시집 `사라지는 것들에 대하여'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강동수
댓글 0건 조회 113회 작성일 21-11-02 19:15

본문

삼척 출신 강동수 시인이 세 번째 시집 `사라지는 것들에 대하여'를 펴냈다.

시집에 실린 53편의 시를 통해 시인은 소유하고 있는 물질이 이상이 돼서도 꿈이 돼서도 안 된다고 배워왔지만 자고 일어나면 쓸데 없는 낭설이 돼버리는 현실을 노래한다.

박해림 시와소금 부주간은 해설에서 “저자는 현실에 목매달아야 겨우 살아가는 사람들이 꿈을 가슴에, 집 안에 가두는 것이 아니라 키워내는 것임을 말한다”고 했다.

저자는 2002년 `두타문학'으로 시 창작을 시작해 2008년 계간 `시와 산문'으로 등단한 이후 활발한 시 창작활동을 펼쳐왔으며 현재 삼척에서 프로사진가로 활동하고 있다. 시와 소금 刊. 148쪽. 1만원.

이현정기자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
  • 시가 있어 아름다운 세상
  • 대표자 : 강동수
  • 강원 삼척시 새천년도로 5길31 정라진문화예술촌
  • TEL : 010-5368-9901
  • E-mail : kds1074@naver.com
Copyright © KANG YEAEUN All rights reserved.